lifeline : E&FTECH

보도/홍보자료

 
시흥 아파트 화재로 일가족 3명 사망·2명 부상 '참변'
 작성자 : 라이프라인
Date : 2014-09-22 13:37  |  Hit : 1,726  
   http://news.sbs.co.kr/news/endPage.do?news_id=N1002594111 [649]

<앵커>

경기도 시흥의 아파트에서 불이 나서 일가족 3명이 숨지고 2명이 크게 다쳤습니다.

류란 기자가 전해드립니다.

 <기자>

오늘(22일) 새벽 4시쯤 경기도 시흥의 한 아파트 13층 가정집에서 불이 났습니다.

화재 직후 아버지 51살 김 모 씨와 19살 아들은 각각 안방 화장실과 작은 방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.

베란다로 대피했다가 13층 높이에서 떨어진 24살 큰딸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, 끝내 숨졌습니다.

언니와 함께 매달려 있던 여동생은 집 안으로 들어온 119구조대원에 의해 구조됐으며, 어머니 46살 유 모 씨는 연기를 들이마셔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.

 [임항선/주민 : 앞집에 불이 났는데 문이 안 열린다는 거야. 보니까 문이 열을 받아서 그래. 그리고 그 폰 기계 부속이 녹아내렸어 지금 보니까.]

불은 집 내부 110㎡를 모두 태운 뒤 다른 층으로 번지지 않고 30분 만에 꺼졌습니다.

김 씨의 아내 유 씨는 "자다가 타는 냄새가 나서 거실로 나가보니 부엌 쪽에서 연기가 나고 있었다"며, "소화기를 가져오려 했으나 갑자기 '펑' 소리와 함께 집 안에서 불길이 치솟았다"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.

경찰과 소방당국은 유 씨와 목격자를 상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. 
 

류란 기자

입력 : 2014.09.22 10:14|수정 : 2014.09.22 11:12

저작권자 무단복제-재배포 금지 대한민국 뉴스 리더 SBS